default_setNet1_2

보훈처, 중국 독립유공자 후손에 마스크와 손세정제 지원

기사승인 2020.02.04  11:54:29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내 감염 예방과 확산 방지 전담팀 구성

국가보훈처는 중국 현지 독립유공자 후손에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물품을 지원한다.

보훈처는 3일,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유행으로 인해 중국 현지 독립유공자 후손들에게 예방용 마스크와 손세정제 300인분을 상해 총영사관 등 1-개 중국 공관을 통해 1차로 전달키로 했다고 밝혔다.

보훈처는 현지 공관과 지속적인 연락체계를 구축해 현지에서 필요한 물품 등을 추가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국가보훈처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한 전담팀을 구성해 매일 점검회의를 실시하고, 보훈가족이 많이 출입하는 보훈병원과 요양원, 국립묘지 등에 대한 자체 점검과 조치를 해나가고 있다.

나라사랑신문 news@narasarang.kr

<저작권자 © 나라사랑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